건강정보

전화 문의 안내

  • 033-741-5000
  • Fax. 033-741-5100
  • 평일 08:30 ~ 17:30
  • 토요일 08:30 ~ 12:00

문의 및 상담은 언제든지 연락주세요.

건강강좌

  • 건강정보
  • 건강강좌

제목

프로, 프리에 이어 ‘포스트바이오틱스’ 는?

장내 건강에 좋은 것으로 알려진 유산균. 종류와 기능에 따라 세분화되면서 프로바이오틱스, 프리바이오틱스 등으로 알려져 있다. 인체에 유익한 생균인 프로바이오틱스를 1세대 유산균, 유익균의 먹이가 되는 성분인 프리바이오틱스는 2세대 유산균, 유익균과 먹이를 합친 신바이오틱스를 3세대라 부르는데, 최근에는 4세대 유산균인 ‘포스트바이오틱스’가 등장해 주목을 받고 있다.

장

유해균을 직접 사멸하는 포스트바이오틱스

과거에는 유익균이 장까지 살아서 도착하는 것에 주목했다. 하지만 장내 환경은 유해균의 비중이 높아서 유익균이 무사히 도착하더라도 대사산물이 생성되기까지 시간이 오래 걸리고, 양 또한 극소량이라는 것이 문제였다.

포스트바이오틱스는 유익균인 프로바이오틱스가 먹이인 프리바이오틱스를 먹고 만들어낸 대사산물을 포함한 것으로 박테리오신, 아세트산, 프로피온산, 부틸산 등이 있다. 유해균을 직접 사멸해 장내 환경을 유해균보다 유익균이 많은 상태로 만들어주며, 장 점막 면역을 활성화한다. 위산과 담즙산에 의해 사멸하지 않기 때문에 많은 양이 필요하지도 않고, 생산 과정 없이 곧바로 간이나 심장, 세포 등으로 전달되기 때문에 효능이 빠를 수밖에 없다. 이로 인해 인체의 면역력을 높여주고 활성 영양소를 제공해주어 건강함을 유지해주는 데 중요한 물질로 작용한다.

또한 장내 환경 개선뿐만 아니라 인슐린을 자극하는 호르몬 인크레틴 생성을 촉진해 당뇨병 환자에게도 큰 효과가 있다. 이 밖에도 항염증, 항비만, 항고혈압 등의 효능이 있다고 알려져, 포스트바이오틱스에 대한 연구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